• 최종편집 2023-01-26(목)

치솟는 외식물가… 집밥족 늘어
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구글플러스
기사입력 : 2022.10.19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
919.jpg

 

신선·가공식품 판매량 증가


고물가로 외식 대신 집밥을 선택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.


올해 3분기 G마켓이 상품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신선 식재료 및 가공식품 판매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크게 늘었다.


신선식품 항목을 보면 쌀과 포장김치는 지난해보다 각각 22%, 21% 더 많이 팔렸다. 육류 판매도 닭고기·달걀 68%, 돼지고기 28%, 소고기 23% 등으로 모두 증가했다. 


주요 식자재 판매량도 마늘 30% , 양파 29%, 버섯·나물류 24%, 젓갈·액젓류 26% 등으로 늘었다. 가공식품류의 경우 식용유가 지난해보다 30% 증가했고, 이어 조미류·양념(24%), 고추장(15%), 간장(13%) 순이었다. 축산가공식품과 수산가공식품도 각각 580%, 250%나 증가했다.


같은 기간 1인당 구매금액의 경우 신선식품과 가공식품이 각각 18%, 8%씩 증가했다.


G마켓 관계자는 "물가가 크게 오르다 보니 엔데믹으로 외식을 즐기려는 수요가 주춤하고 다시 집밥을 찾는 추세"라고 말했다.

 

/2022년 10월 19일 동아경제 신은숙 기자

 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67706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치솟는 외식물가… 집밥족 늘어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